자몽청을 다 먹어 버렸습니다.  

지금은 형체를 잃은 알갱이와 다 녹지 않은 설탕물이지요.

 보이십니까.

병의 바닥에 허옇게 가라앉은 설탕들이.그리고 건데기도 얼마 없는 자몽 알갱이들이!

 

설탕이 무지무지 아까우니 fix 들어가겠습니다.

 

1. 레몬을 준비해 주세요. 세척은 EM 으로 닦고, 베이킹소다, 굵은 소금 문대기, 끓는 물에 굴려서 소독하기 가 있습니다. 취향에 맞는대로 하시되... 가급적, 끓는 물에 굴리는 걸 추천합니다. 레몬 겉면에 묻은 식용왁스가 허옇게 녹아나오거든요. 상당히 찝찝합니다.

 

2. 세척했으면, 잘라야죠! 야무지게! 저는 반토막을 냈습니다. 굵게 썰었으므로 반토막이면 컵에 에쁘게 담겨서 보기 좋아요. 취향껏 잘라주세요. 자른 후 씨앗을 뽑아 내세요. 쓴 맛이 나기 때문이죠.

 

 

 

3. 병 속을 숟가락으로 뒤적쥐적 휘저어 줍니다. 어차피 설탕(질퍽한) 물이니까 따로 레몬에 설탕을 휘적여줄 필요 없어요. 그냥 퐁당퐁당 빠뜨리세요. 그리고 마지막으로 설탕으로 덮어주세요. 잘 보이진 않지만, 설탕으로 덮힌 겁니다.

.

4. 실온에서 하루 냉장에서 일주일 입니다. 설탕 재사용인데 곰팡이 걱정 없냐구요? 1g 정도는 들지만, 우리는 빨리 먹어 없앨꺼니까 걱정 없습니다. +_+ 훗

 

만일, 곰팡이가 생기면 울면서 포스팅 할 거에요! ㅋㅋㅋㅋㅋㅋㅋ

앗싸! 포스팅 꺼리가 생겼다! 만쉐! 이러면서!!

'일상 > 읽고,보고,듣고,그리고...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레자몽청으로 고쳐볼까...?  (1) 2015.05.25
자몽청 만들기  (0) 2015.05.24
복분자주와 벚꽃  (0) 2015.05.19
웹툰 아메리카노 엑소더스 팬아트  (0) 2015.05.16
양초를 만들어 보자  (0) 2015.05.15
by sikaprubaras 2015. 5. 25. 01:00
  • 2015.05.25 11:30 ADDR EDIT/DEL REPLY

    비밀댓글입니다

| 1 2 3 4 5 |